행정수도 완성, 500만 충청인의 희망을 만들어 갑시다.